전북교총:: 군산YWCA




JFTA NEWS

한국교육신문
전북교육소식
공지사항
언론이 본 전북교총


[전북일보] 교육부 ‘9월 초 접종 완료’ 발표 무색…학교방역 강화 구멍

개학 후 접종 몰리고 시간 · 날짜 조정 안 되면 수업, 학사 파행 우려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회장 하윤수)와 전북교원단체총연합회(회장 이기종)는 11일 “교육부가 전면 등교를 위해 교직원 백신 접종을 차질 없이 완료하겠다며 ‘2학기 학사운영 방안’을 내놓은 날, 교직원 백신 접종 일정이 일방적으로 2주 연기됐다”며 “교원 백신 접종은 개학 후로 미뤄졌는데 전면 등교 추진만 발표한 셈”이라고 입장문을 발표했다.

이어 “방학 중 접종으로 2학기 학교방역을 강화하겠다는 교육부 계획은 구멍이 뚫리고, 결국 개학 후 접종에 직면한 학교와 교원들은 수업 결손과 학사 파행을 걱정해야 할 형편”이라며 “질병당국은 종전처럼 교직원들이 개학 전에 백신을 최대한 맞도록 추진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또 “그게 안 될 경우 교육부는 전면 등교 일정을 연기·조정하고, 교원들이 수업을 고려해 백신 접종을 하도록 하는 등 학사 안정화방안도 함께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북교총은 “전북교육청은 교육부의 전면등교방침보다 더욱 강화된 방침인 ‘등교 확대를 위한 2학기 학사 운영 방안’을 발표했다”며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로 격상할 경우에도 600명 이하의 학교 전면등교를 강행할 방침은 학생의 안전과 교직원의 고충을 전혀 헤아리지 않는 방침”이라고 주장했다.


(  JFTA   전북교총   2021년 08월 12일   )





















전북교총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우.54817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배미실마을길 9 TEL. 063_253_9601 FAX. 063_253_9604
COPYRIGHT(C) Jeonrabukdo Federration of of Teachers' Associations